상단여백
HOME 전국Network 충청권
‘내추소하천’ 정비공사 3단계 착공

청주시는 농경지의 유실과 침수 등 재해예방을 위해 추진하고 있는 청원구 북이면 ‘내추 소하천정비사업’에 대해 동절기로 중지됐던 3단계 공사를 착공했다.

‘내추 소하천정비사업’은 지방하천인 석화천 하류와 합류하는 북이면 신기리·장재리·내추리 일원의 내추소하천을 정비하는 사업이다.

이 지역은 집중 호우 때마다 하천범람으로 저지대 농경지 침수 피해가 발생하고, 주민들의 이동과 차량동행에 제한을 받는 등 영농생활에 지장을 초래했다.

이에 따라 청주시는 2014까지 26억원을 투자해 하천정비 L=0.86km, 교량1개소를 1단계 완료했다.
이어 2015년 12억원을 투자해 교량 신설 및 호안정비를 2단계 완료했다.

청주시는 올해 2016년 10억원을 투자해 총 하천정비 L=1.2km과 교량 3개소 신축 등 금년 우기 전에 모든 사업을 마무리해 수해예방에 만전을 기하기로 했다.


 

환경방송  webmaster@ecobs.co.kr

<저작권자 © 환경방송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>

환경방송의 다른기사 보기
icon인기기사
기사 댓글 0
전체보기
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.
Back to Top