상단여백
HOME 전국Network 충청권
상습가뭄지역 준설 등 항구대책 마련

청주시는 최근 극심한 가뭄이 지속됨에 따라 상습가뭄지역에 안정적인 농업용수 공급을 위해 항구대책 방안을 마련한다.

청주시는 가뭄상습지역인 문의 산덕리, 현도 중척리, 남일 송암리, 남이 문동리, 오창 가좌리 등 5곳에 대해 항구대책으로 6억1천만원을 투입해 대형관정 6공 개발과 양수장 1곳 등을 설치할 계획이다.

또한 가뭄으로 인해 모내기를 못한 농가에 대해 농작물 피해를 지원할 수 있는 조례(안) 마련과 문의 승적골, 북이 신촌, 오창 소작골 등 10곳의 고갈된 저수지에 대해 장마 전 준설을 마칠 방침이다.

이와 별도로 청주시는 가뭄극복을 위해 관정, 하상굴착, 장비임차료, 스프링클러, 송수호수구입 등 총 9억4700만원을 투입해 가뭄피해가 심한 지역에 긴급 지원한다.

청주시는 지난주 관내 천수답인 문의면 산덕리 등 9곳에 대해 민·관·군 협력으로 200여 명의 인력과 260대의 급수차를 동원해 모내기를 모두 마쳤다.


 

환경방송  webmaster@ecobs.co.kr

<저작권자 © 환경방송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>

환경방송의 다른기사 보기
icon인기기사
기사 댓글 0
전체보기
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.
Back to Top